外風에 KB 흔들려서야 … 사퇴 없다
外風에 KB 흔들려서야 … 사퇴 없다
  • 강서구 기자
  • 호수 108
  • 승인 2014.09.12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영록 KB금융지주 회장, 금감원 중징계 결정에 반박

▲ 임영록 KB금융지주 회장.[사진=뉴시스]
임영록 KB금융지주 회장이 금융감독원의 중징계 결정에 반박했다. 또한 그동안 주전산기 교체 문제가 내부분란으로 비춰질 것으로 우려해 대응을 자제했던 것과 달리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임 회장은 10일 기자간담회를 통해 “현재 은행의 주전산기 교체 문제는 업체 선정과 가격조건 등 아무것도 확정된 게 없는 상태”라며 “검토가 중단된 내부 의사결정 과정에 중징계 처분을 내린 것은 납득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최수현 금감원장이 중징계로 결정을 바꾼 것을 두고도 비판적 입장을 견지했다. 임 회장은 “금감원장이 제재심에서 2개월 이상 심도 있게 논의하고 충분히 소명해서 내린 경징계 판정을 선례도 없고 객관적인 사실의 변동이 없는 상태에서 중징계로 상향했다”며 “금감원장의 결정으로 조직화합과 경영정상화를 위해 혼신의 노력을 하고 있는 KB금융 전체가 다시 한번 뒤흔들리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내가 움직이거나 흔들리면 또 다시 CEO를 만들기 위해 KB금융그룹에 혼란이 올 것”이라며 “새로운 CEO 논의가 진행된다면 1년 가까이 지배구조가 흔들릴 수 있다”며 사퇴 의사가 없음을 분명히 했다.
강서구 더스쿠프 기자 ksg@thescoop.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경인로 775 에이스하이테크시티 1동 12층 1202호
  • 대표전화 : 02-2285-6101
  • 팩스 : 02-2285-6102
  • 법인명 : 주식회사 더스쿠프
  • 제호 : 더스쿠프
  • 장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 02110 / 서울 다 10587
  • 등록일 : 2012-05-09 / 2012-05-08
  • 발행일 : 2012-07-06
  • 발행인·대표이사 : 이남석
  • 편집인 : 양재찬
  • 편집장 : 이윤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중
  • Copyright © 2020 더스쿠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hescoop.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