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18 ()
로그인
회원가입
더스쿠프
> 뉴스 > Business > Company Insight
     
[Company Insight] 효자마저 말썽이니 답이 없구나GS리테일 | 고민 깊어지는 이유
[258호] 2017년 10월 12일 (목) 10:34:18
김미란 기자 lamer@thescoop.co.kr

편의점 덕도 이제 못 보는 걸까. GS리테일이 부진의 늪에 빠져들고 있다. 1분기와 2분기 이어 3분기 실적도 시원찮을 거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더 무서운 건 아직 바닥이 아니라는 거다.

▲ 효자 노릇하던 편의점이 부진하자 GS리테일의 실적이 쪼그라들고 있다.[사진=뉴시스]

GS리테일은 최근 몇년간 무섭게 몸집을 키웠다. 편의점 업계의 호황으로 2014년 4조9624억원이던 매출은 2년 만인 2016년에 7조4020억원으로 약 50% 성장했다. 올해는 8조원을 넘길 가능성이 높다는 게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하지만 커지는 몸집만큼 고민도 깊어지고 있다. 실적이 성장하고 있지 않아서다.

GS리테일의 최근 실적을 보자. 편의점(GS25)은 물론 슈퍼마켓(GS슈퍼), H&B스토어(왓슨스) 모두 실적 부진에 허덕이고 있다. 호텔(인터컨티넨탈호텔) 사업도 당장은 이익을 기대하기 쉽지 않다. 오피스공간인 파르나스타워는 입주가 늘고 있지만 발길을 끊은 유커遊客(중국인 관광객)의 공백이 너무 크다.

이중 가장 큰 골칫거리는 편의점이다. 편의점 업계는 최근 몇년간 1인 가구 증가, 가정간편식(HMRㆍHome Meal Replacement) 시장의 성장에 힘입어 화려한 전성기를 보냈다. GS리테일 입장에서도 효자 중 효자였다. 다른 사업 부문의 신통치 않은 실적을 편의점이 상쇄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최근 들어 실적이 쪼그라들고 있다. 과도한 출점경쟁이 이익을 갉아먹은 탓이다.


더 큰 문제는 편의점 부진이 GS리테일의 실적에도 악영향을 미치고 있다는 점이다. 지난해 2분기 679억원이었던 GS리테일의 영업이익은 올 2분기 531억원으로 크게 감소했다. 편의점 사업부의 2분기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5.8%(681억원→642억원) 줄어든 탓이다. 게다가 GS슈퍼와 왓슨스마저 각각 43억원, 60억원의 적자를 기록하며 전체 적자를 키웠다.

문제는 앞으로다. GS리테일의 3분기 실적이 1ㆍ2분기보다 더 안 좋을 가능성이 적지 않기 때문이다. 남옥진 삼성증권 애널리스트는 “3분기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1.1% 감소할 것으로 보인다”면서 “편의점 실적에 대한 우려는 내년까지 지속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차지운 유안타증권 애널리스트는 “과도한 신규출점으로 인한 비용 부담이 사라지는 시점에선 다시 이익상승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며 “시장 성장에 따른 성장통은 감내해야 한다”고 분석했다. GS리테일은 고민을 끝내고 다시 봄날을 맞을 수 있을까.
김미란 더스쿠프 기자 lamer@thescoop.co.kr

<저작권자 © 더 스쿠프(The Scoop)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김미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많이 본 기사
1
제조업 진출한 구글 “잘못된 로드맵” vs “괴물폰 예고”
2
[실전재테크] 원금 깎아먹는 변액연금 어찌할꼬
3
주판알 튕기다 설자리 잃을라
4
[도급과 파견❺]알쏭달쏭 법 체계… 며느리도, 법관도 잘 몰라
5
[도급과 파견➋] 내 사장은 대체 누구인가
6
베이비부머의 전유물은 없다
7
요요 막는 신통방통 네가지 전략
Current Economy
[車 할부금융의 늪] 어쩌다 연체하면 폭탄이 날아든다
[車 할부금융의 늪] 어쩌다 연체하면 폭탄이 날아든다
세이프가드 돌파 가능한 4가지 이유
세이프가드 돌파 가능한 4가지 이유
주판알 튕기다 설자리 잃을라
주판알 튕기다 설자리 잃을라
제조업 진출한 구글 “잘못된 로드맵” vs “괴물폰 예고”
제조업 진출한 구글 “잘못된 로드맵” vs “괴물폰 예고”
경영권 없는 개살구면 어쩌나
경영권 없는 개살구면 어쩌나
회사소개만드는 사람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경인로 775  에이스하이테크시티 2동 17층 1704호  |  대표전화 : 02)2285-6101  |  팩스 : 02)2285-610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110 / 서울 다 10587  |  발행인·대표이사 : 이남석  |  편집인 : 윤영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중
Copyright © 2011 더스쿠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hescoo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