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상민의 사진지문] 장마
[오상민의 사진지문] 장마
  • 오상민
  • 호수 396
  • 승인 2020.07.12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이러스 다 씻겨내려가길

# 어릴 땐 비오는 날을 참 좋아했습니다. 물 고인 곳만 찾아 첨벙첨벙 밟고 다녔지요. 신발 젖는다고 엄마한테 꾸지람을 들어도 신바람이 났습니다. 요즘 막내가 그렇습니다. 물만 보면 찰박찰박. 저를 닮은건지 아이들은 다 그런건지 모르겠습니다. 

# 윤홍길 작가의 소설 「장마(1973년)」는 한국전쟁이 배경입니다. 전쟁 중 한 가정에서 벌어진 이념적 대립과 갈등을 극복해가는 과정을 생생하게 그려냅니다. 우리가 장마 때 느끼는 ‘흐리고 축축한’ 분위기가 소설 전체를 지배합니다. 

# 장마 기간입니다. 쏟아지는 빗줄기를 보며 생각합니다. ‘세상 바이러스가 저 빗물에 다 씻겨내려가면 좋겠다.’ 소설 속에서 대립하던 가족들은 화해를 합니다. 그제야 질기게 이어지던 장마도 걷히죠. 우리와 바이러스의 싸움도 언젠간 끝날 겁니다. 장마가 걷힐 즈음, 그날이 왔으면 합니다. 

사진·글=오상민 천막사진관 작가
studiotent@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경인로 775 에이스하이테크시티 1동 12층 1202호
  • 대표전화 : 02-2285-6101
  • 팩스 : 02-2285-6102
  • 법인명 : 주식회사 더스쿠프
  • 제호 : 더스쿠프
  • 장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 02110 / 서울 다 10587
  • 등록일 : 2012-05-09 / 2012-05-08
  • 발행일 : 2012-07-06
  • 발행인·대표이사 : 이남석
  • 편집인 : 양재찬
  • 편집장 : 이윤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중
  • Copyright © 2020 더스쿠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hescoop.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