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달리는 사무실’ 꿈꾼다
미래 ‘달리는 사무실’ 꿈꾼다
  • 박용선 기자
  • 호수 0
  • 승인 2013.01.09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 CES에 스마트카 ‘블루스퀘어’ 첫 선

현대차는 8일(미국 현지시간)부터 미국 라스베거스에서 열리는 ‘2013 국제 전자제품박람회(CES:Consumer Electronics Show)’에서 미래 스마트 카에 적용되는 첨단 차량-IT 분야 신기술을 선보였다. 크게 ▲운전자 상태 감지 시스템 ▲2세대 음성인식·스마트 내비게이션 시스템 ▲텔레매틱스 서비스 ‘블루링크(Blue Link)’ 등 3가지 테마로 총 14종이다.

▲ 미국 라스베거스에서 열린 ‘2013 CES’에서 관람객들이 현대차의 미래형 스마트 카 기술을 살펴보고 있다.
첨단 미래형 스마트 카 신기술이 활용되면 차량으로 이동 중에도 이메일·문자 등 긴급한 메시지를 수신하거나 스마트 폰에 등록된 일정에 따라 차량의 목적지를 자동으로 설정할 수 있다. 또 실시간 교통상황·도로사정을 반영해 약속 장소에 늦을 경우 문자 메시지로 상대방에게 도착 예상 시간을 알려주는 등 차 안에서 사무실처럼 업무를 처리할 수 있다.

현대차는 이를 ‘스마트&커넥티드 자동차(Smart and Connected Vehicles)’라고 명명하며 콘셉트카 ‘블루스퀘어(HND-6)’를 선보였다. 블루스퀘어는 ▲스마트 폰 화면 고속 전송 기술을 통해 차량에서 내비게이션과 멀티미디어 기능을 고화질로 즐길 수 있는 차량용 스마트 폰 연동제어 시스템(MHL)과 근거리 무선 통신(NFC) ▲차량이 바뀌어도 운전자가 설정한 서비스와 콘텐츠를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블루링크 클라우드 서비스 등으로 차량 내에서 업무처리뿐만 아니라 다양한 멀티미디어 환경을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 ▲운전자 얼굴을 인증하고, 운전 중 졸음 등 상태를 감지해 경고해주는 운전자 얼굴 인증·상태감지 시스템(DSM) ▲핸들 접촉 없이 운전자의 손바닥 움직임을 인식해 다양한 조작이 가능한 3차원 모션인식·터치 스티어링 휠 스위치 등의 기술은 업무처리와 멀티미디어를 활용 중에도 안전운전을 도와준다.
박용선 기자 brave11@thescoop.co.kr|@itvfm.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경인로 775 에이스하이테크시티 1동 12층 1202호
  • 대표전화 : 02-2285-6101
  • 팩스 : 02-2285-6102
  • 법인명 : 주식회사 더스쿠프
  • 제호 : 더스쿠프
  • 장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 02110 / 서울 다 10587
  • 등록일 : 2012-05-09 / 2012-05-08
  • 발행일 : 2012-07-06
  • 발행인·대표이사 : 이남석
  • 편집인 : 양재찬
  • 편집장 : 이윤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중
  • Copyright © 2020 더스쿠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hescoop.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