빚과 취업난에 허덕이는 20대
빚과 취업난에 허덕이는 20대
  • 심하용 기자
  • 호수 0
  • 승인 2013.02.22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개인 워크아웃 신청건수, 20대만 증가세

 
등록금 부담과 극심한 취업난 탓에 빚을 갚지 못해 채무조정을 신청한 20대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개인워크아웃 신청이 1년 전보다 늘어난 계층은 29세 이하가 유일하다.

신용회복위원회는 지난해 29세 이하 개인워크아웃 신청자가 6809명으로 2011년 6535명보다 4.2% 증가했다고 22일 밝혔다.

30~30세는 10.2%, 40~49세는 8.1%, 50~59세는 3.6%, 60세 이상은 1.7% 감소했다. 개인워크아웃은 채무자가 금융회사에서 빌린 돈을 3개월 이상 연체했을 때 신청할 수 있다. 29세 이하가 전체 워크아웃 신청건수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8.5%에서 9.5%로 늘었다.

20대 채무 불이행자가 늘어난 것은 등록금이나 생활비로 쓰려고 빚을 졌지만 취업문이 좁아져 돈을 갚기 어려운 상태에 놓였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달 신규 취업자수는 전월대비 32만2000명이 증가했다. 그러나 20대 취업자는 전년동월대비 10만6000명이 줄었다. 고용률 역시 전 연령대가 고르게 개선됐으나 20대만 감소했다.

학자금ㆍ생계비 등의 용도로 제2금융권이나 대부업체에서 빌린 고금리 대출을 저금리로 바꿔주는 청년ㆍ대학생 전환대출 보증지원 신청건수는 반년 새 3000건에 육박했다. 지난해 6월 18일 시행된 이후 전환대출을 신청한 대학생은 1694명, 청년층은 1294명으로 모두 2988명에 달했다.

한 20대 개인워크아웃 신청자는 “대학만 졸업하면 취직해 학자금 대출금을 금방 갚을 수 있다고 생각했다”며 “2년 째 취업전선을 떠돌다 결국 개인 워크아웃을 신청할 수밖에 없었다”고 말했다.
심하용 기자 stone@thescoop.co.kr|@itvfm.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경인로 775 에이스하이테크시티 1동 12층 1202호
  • 대표전화 : 02-2285-6101
  • 팩스 : 02-2285-6102
  • 법인명 : 주식회사 더스쿠프
  • 제호 : 더스쿠프
  • 장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 02110 / 서울 다 10587
  • 등록일 : 2012-05-09 / 2012-05-08
  • 발행일 : 2012-07-06
  • 발행인·대표이사 : 이남석
  • 편집인 : 양재찬
  • 편집장 : 이윤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중
  • Copyright © 2020 더스쿠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hescoop.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