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로템, 인도 최대 1조 전동차 사업 수주
현대로템, 인도 최대 1조 전동차 사업 수주
  • 박용선 기자
  • 호수 0
  • 승인 2013.04.03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봄바르디에·알스톰 등 빅3 제쳐···인도 전동차 시장점유율 1위

현대로템이 품질과 기술 경쟁력을 바탕으로 해외 시장에서 성과를 내고 있다. 현대로템은 인도 델리 지하철공사(DMRC)가 발주한 1조원 규모의 ‘델리 메트로 3기 전동차 사업’을 수주했다고 2일 밝혔다. 델리 메트로 3기 전동차 사업은 오는 2017년까지 인도 델리 메트로 신규 7, 8호선에 투입될 전동차 636량을 납품하는 프로젝트다. 인도 단일 전동차 발주건 중 공급량 기준 역대 최대 규모다.

이번 프로젝트에는 현대로템을 비롯해 캐나다 봄바르디에·프랑스 알스톰·독일 지멘스 등 세계 전동차 ‘빅3’와 스페인 카프·일본 가와사키중공업 등 글로벌 업체들이 참여해 치열한 경쟁을 벌였다. 업계에선 현지 생산시설을 갖추고 인도 전동차 시장을 주도해 온 봄바르디에와 알스톰 등의 수주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전망했다.

▲ 현대로템이 인도 델리 지하철공사(DMRC)로부터 수주한 ‘델리 메트로 3기 전동차’ 조감도.
하지만 예상은 빗나갔다. 전동차 기술력을 평가하는 핵심 잣대 중 하나인 전력소비효율 등에서 참가업체 중 최고점을 받은 현대로템이 경쟁업체를 따돌리고 최종 사업자로 선정됐다.

이번 수주 성공으로 2001년 델리 메트로 전동차 280량을 수주하며 인도 시장에 첫 발을 내디딘 현대로템은 10여년 만에 전체 수주량을 1283량으로 늘렸다. 또 발주량 기준 점유율 60%를 달성하면서 봄바르디에를 제치고 인도 시장 점유율 1위에 올랐다. 뿐만 아니라 현대로템은 현재 인도에서 진행되고 있는 다수 전동차 프로젝트 경쟁에서도 유리한 고지를 점하게 됐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델리 메트로 3기 사업 수주로 기술과 품질이 입증된 만큼 델리 메트로 5, 6호선 추가 전동차 공급건을 포함한 인도 3개 전동차 사업 수주 전망이 한층 밝아졌다”고 말했다.
박용선 기자 brave11@thescoop.co.kr|@brave11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경인로 775 에이스하이테크시티 1동 12층 1202호
  • 대표전화 : 02-2285-6101
  • 팩스 : 02-2285-6102
  • 법인명 : 주식회사 더스쿠프
  • 제호 : 더스쿠프
  • 장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 02110 / 서울 다 10587
  • 등록일 : 2012-05-09 / 2012-05-08
  • 발행일 : 2012-07-06
  • 발행인·대표이사 : 이남석
  • 편집인 : 양재찬
  • 편집장 : 이윤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중
  • Copyright © 2020 더스쿠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hescoop.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