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26 ()
로그인
회원가입
더스쿠프
시한부 남편의 웃픈 사랑
시한부 남편의 웃픈 사랑

크랭크인 | 내 아내와 결혼해 주세요

주인공 ‘슈지’는 20년 경력의 베테랑 방송작가다. 그는 어떤 상황이라도 즐거운 일로 바꾸자는 신념으로 살아왔다. 어느날 몸에 이상을 느껴 찾은 병원에서 췌장암 말기라는 청천벽력 같은 진단을 받는다. 그에게 남은 시간은 6개월. 아내에게도 사실을 털어놓지 못한 슈지는 ...
[Economovie] 허구와 가상, 그리고 욕망

[Economovie] 허구와 가상, 그리고 욕망

‘배신’은 거의 모든 드라마에 존재하는 단골 코드다. 배신의 코드는 이야기 전개의 양념이나 변주 정도가 아니라 이야기 전체를 관통하는 척추에 해당하기도 한다. 영화 ‘매트릭스’에도...
인천은 설렘이다

인천은 설렘이다

인천…. 많은 이들이 국제공항이 있는 ‘건조한 도시’쯤으로 생각할지 모르겠다. 하지만 인천은 차이나타운, 근대화거리 등 역사와 문화가 어우러진 매력적인 도시다. 구한말...
얼음기둥 공직자 닮았네

얼음기둥 공직자 닮았네

“직업이 그 사람의 정체성을 결정하는가.” 원성연 작가가 여러 직종의 사람들과 교류하며 품었던 호기심이다. 누구나 동경하는 직업들은 분명하고 전문적인 특징을 갖고 있으며, 저마다의...
헬조선 청년, 독립 의사 만나다

헬조선 청년, 독립 의사 만나다

극단 고래의 연극 ‘불량청년’이 2년 만에 돌아왔다. ‘불량청년’은 독립운동가 김상옥 의사의 일대기를 그린 작품으로 평단의 큰 호응을 얻었다. 이번 작품은 위인전 같다는 기존의 한...
어느 시인의 허무한 사랑

어느 시인의 허무한 사랑

오페라 ‘호프만의 이야기’는 작곡가 자크 오펜바흐가 소설가 에른스트 호프만에게 헌정한 작품이다. 미완성이던 오케스트라의 끝부분은 작곡가 기로우드가 완성했다. 이 작품은 오펜바흐의 ...
[Economovie] 꿈꾸지 않으면 꿈은 안 온다

[Economovie] 꿈꾸지 않으면 꿈은 안 온다

워쇼스키 남매 (Lana Wachowski•Lilly Wachowski) 감독의 영화 ‘매트릭스(1999년)’는 2199년 고도의 인공지능을 가진 컴퓨터가 인간을 지배하는...
사실은 사실이고 진실은 진실일까

사실은 사실이고 진실은 진실일까

진시황제 암살이 필생의 목표인 자객 무명은 영정에게 가장 큰 두려움이던 3대 자객을 제거해준 공로를 인정받아 마침내 영정을 독대한다. 하지만 천하통일을 목전에 둔 영정은 만만한 인...
처절한 현실, 희망 품다

처절한 현실, 희망 품다

의사 ‘제니(아델 하에넬)’는 벨기에 소도시에 있는 동네병원에서 일하고 있다. 어느날 밤, 한 소녀가 병원을 찾아오지만 그녀는 진료시간이 끝났다는 이유로 문을 열어주지 않는다. 다...
우열 없는 자유로움

우열 없는 자유로움

‘자유’란 일반적으로 구속이나 속박 없이 마음대로 할 수 있는 상태를 말한다. 하지만 제도권 내의 정해진 프레임 안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완전한 ‘자유’란 허구에 가깝다.예술가에...
사랑스러운 픽사 캐릭터 탄생기

사랑스러운 픽사 캐릭터 탄생기

독창적인 스토리, 한번 보면 잊을 수 없는 캐릭터…. 픽사 애니메이션이 30년 동안 사랑을 받아온 이유다. ‘토이 스토리’ ‘몬스터 주식회사’ ‘니모를 찾아서’ ‘업’...
많이 본 기사
1
경쟁력 강화인가 꼬리 자르기인가
2
철밥통 못 깨면 개혁도 없다
3
[양재찬의 프리즘] 정규직 양보가 필요하다
4
최석원 센터장 “코스피지수 2150~2450선에서 움직일 듯”
5
“로보어드바이저 자산관리사 두는 시대 올 것”
6
담배계의 ‘아이폰’ KT&G 아성 흔들까
7
[生生 스몰캡] 진짜 혜자푸드 바로 여기있네
Columns
부동산 공화국 발전적 해체하라
부동산 공화국 발전적 해체하라
아직도 카센터를 얕잡아 보나요?
아직도 카센터를 얕잡아 보나요?
1t 전기청소車 새벽거리 누빈다면…
1t 전기청소車 새벽거리 누빈다면…
패러다임 안 바꾸면 엔진 식는다
패러다임 안 바꾸면 엔진 식는다
[한필순의 易地思之] ODA 통해 지식을 수출하라
[한필순의 易地思之] ODA 통해 지식을 수출하라
회사소개만드는 사람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경인로 775  에이스하이테크시티 2동 17층 1704호  |  대표전화 : 02)2285-6101  |  팩스 : 02)2285-610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110 / 서울 다 10587  |  발행인·대표이사 : 이남석  |  편집인 : 윤영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중
Copyright © 2011 더스쿠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hescoo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