붉은 수돗물, 人災라는 발표 자체가 人災 
붉은 수돗물, 人災라는 발표 자체가 人災 
  • 김다린 기자
  • 호수 344
  • 승인 2019.06.27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래프로 본 인천 적수 사태

“무리한 수계전환ㆍ미흡한 후속 대응 등이 빚어낸 총체적 관리 부실이다.” 18일 정부가 발표한 인천 붉은 수돗물(赤水ㆍ적수) 사태의 원인이다. 문제는 적수가 발생한 지 20여일이 흐른 뒤의 발표라는 점이다. 그간 원인미상의 붉은 수돗물을 쓰며 공포에 떨던 시민들은 정부와 지자체의 무능력에 한탄할 수밖에 없다. 적수의 원인은 인재人災라는 발표 자체가 인재이기 때문이다. 더스쿠프(The SCOOP)가 인천 적수 사태를 그래프로 정리해봤다. 

김다린 더스쿠프 기자  quill@thescoop.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경인로 775 에이스하이테크시티 1동 12층 1202호
  • 대표전화 : 02-2285-6101
  • 팩스 : 02-2285-6102
  • 법인명 : 주식회사 더스쿠프
  • 제호 : 더스쿠프
  • 장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 02110 / 서울 다 10587
  • 등록일 : 2012-05-09 / 2012-05-08
  • 발행일 : 2012-07-06
  • 발행인·대표이사 : 이남석
  • 편집인 : 양재찬
  • 편집장 : 이윤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중
  • Copyright © 2019 더스쿠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hescoop.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