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스쿠프’s Why] ‘천덕꾸러기’ 조미료 다시 뜬 이유
[더스쿠프’s Why] ‘천덕꾸러기’ 조미료 다시 뜬 이유
  • 이지원 기자
  • 호수 353
  • 승인 2019.09.02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춤하던 조미료 판매 증가
조미료 거부감 달라진 이유
HMR과 조미료의 상관관계

감칠맛을 내는 조미료가 식탁 위 천덕꾸러기가 된 건 1990년대입니다. MSG(L-글루타민산나트륨)가 건강에 나쁘다는 인식이 확산했기 때문이죠. 그렇게 주춤하던 조미료 판매량이 최근 다시 증가하고 있습니다. 조미료의 다양화, 쿡방 열풍, HMR 시장의 성장 등이 영향을 미쳤습니다.

이지원 더스쿠프 기자 jwle11@thescoop.co.kr
With Video B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경인로 775 에이스하이테크시티 1동 12층 1202호
  • 대표전화 : 02-2285-6101
  • 팩스 : 02-2285-6102
  • 법인명 : 주식회사 더스쿠프
  • 제호 : 더스쿠프
  • 장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 02110 / 서울 다 10587
  • 등록일 : 2012-05-09 / 2012-05-08
  • 발행일 : 2012-07-06
  • 발행인·대표이사 : 이남석
  • 편집인 : 양재찬
  • 편집장 : 이윤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중
  • Copyright © 2019 더스쿠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hescoop.co.kr ND소프트